기사 메일전송
미국 플로리다주 경제사절단 인천 방문 - 인천·플로리다주 경제·스마트시티·UAM 분야 협력 논의 - 오시올라카운티, UAM 국제협력체‘GURS’가입의향서 전달
  • 기사등록 2024-05-20
  • 천병선 기자
기사수정

인천광역시는 20일 미국 플로리다주 경제사절단(단장 티제이 빌라밀)이 인천을 방문해 오시올라카운티의 도심항공교통(UAM) 국제협력체 거스(GURS) 가입의향서를 전달하고, 경제·스마트시티·UAM 분야 협력을 논의했다.  

미국 플로리다주 경제사절단 인천 방문

플로리다주 경제사절단은 티제이 빌라밀(Tj Villamill) 플로리다주 상무부차관을 비롯해 플로리다주, 오시올라카운티, 올랜도시 관계자 총 16명으로 구성돼 있다. 지난 15일 한국에 입국한 사절단은 24일까지 서울대학교, 인천공항공사, 인하대학교 등을 방문해 반도체, 방산, 우주·항공산업 협력을 논의할 예정이다.

사절단은 인천시를 방문해 플로리다주의 경제·스마트시티·공항 관련 현황들을 소개하고, 도심항공교통(UAM) 분야 협력의 일환으로 오시올라카운티의 거스(GURS) 가입 의향서를 전달했다.

거스(GURS)는 허브공항 소재 글로벌 거점도시, 공항, 대학 간 도심항공교통(UAM)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해 인천시가 주도해 마련한 도심항공교통(UAM) 국제협력체다. 현재 인천을 비롯해 로스엔젤레스(LA), 일드프랑스, 뮌헨 등의 지역대학·연구소 등이 참여하고 있다. 

오시올라카운티의 거스(GURS) 정식 가입은 추후 기존 회원도시·기관의 동의를 거쳐 올해 10월에 개최 예정인 2024 K-UAM 콘펙스(Confex)에서 다자 간 업무협약(MOU) 서명식을 통해 확정된다. 

티제이 빌라밀(Tj Villamill) 플로리다주 상무부차관은 “플로리다주는 미 남부 주요 관문인 올랜도 국제공항이 있으며, 특히 오시올라 카운티는 올랜도 공항을 거점으로 글로벌 스마트시티와 반도체 클러스터를 조성하는‘네오시티’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향후 오시올라 카운티의 거스(GURS) 가입을 계기로 인천과 플로리다주가 도심항공교통(UAM) 분야뿐만 아니라 경제, 스마트시티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인천은 세계적인 인천국제공항과 항만을 중심으로 반도체, 바이오 등 미래 첨단산업이 집약된 경제자유구역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수도권 배후 수요와 다양한 섬 지역이 있어 도심항공교통(UAM)체계 도입을 위한 최적의 여건을 갖추고 있다. 이번 오시올라카운티의 거스(GURS) 가입이 잘 성사돼 더 나아가 양 지역 우호교류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한편, 플로리다주(State of Florida)는 인구 2천만 명 규모로 미국 남부에서 가장 부유한 지역이다. 이 지역은 최근 미 연방정부의 지원을 받아 반도체, 우주항공, 방산 분야 클러스터를 조성하는 데 힘쓰고 있다. 특히, 오시올라카운티는 플로리다주 67개 카운티 중 하나로, 미국 최초로 계획형 미래도시‘네오시티’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이 프로젝트의 궁극적인 목표는 글로벌 스마트시티이자 반도체 클러스터이고, 서울대학교 글로벌 연구개발(R&D) 센터를 비롯해 해외 반도체 연구기관, 제조기업, 벤처캐피탈 기업 등 첨단산업 관련 기관들이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 Global UAM Regional Summit : 도심항공교통(UAM) 국제협력체(의장:인천)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bcnews.kr/news/view.php?idx=1847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강수현 양주시장, 백석읍에서 열린 ‘경기 살리기 통큰세일’참석
  •  기사 이미지 강수현 양주시장, ‘양주시 회천노인복지관 개관 5주년 행사’ 참석ⵈ 깊은 축하와 격려의 말 전해
  •  기사 이미지 대한노인회 양평군지회, 2023년 노인자원봉사활성화지원사업 노인자원봉사 유공자 공로상 수상 전수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